국제 > 유럽

伊 고가도로 붕괴…차량 20여대 추락
伊 고가도로 붕괴…차량 20여대 추락
보수공사 2년 만에 사고… 부실시공 의혹이탈리아 서북부 항구도시 제노바에서 고속도로 다리 일부 구간의 상판과 교각이 무너져… 2018-08-15
이탈리아 제노바서 고속도로 교량 붕괴…“수십 명 사망”
이탈리아 제노바서 고속도로 교량 붕괴…“수십 명 사망”
이탈리아 제노바에서 14일(현지시간) A10 고속도로에 있는 모란디 다리 일부 구간의 교각과 상판이 무너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현… 2018-08-14
빈, 7년 연속 1위 멜버른 밀어내고 가장 살만한 도시로
빈, 7년 연속 1위 멜버른 밀어내고 가장 살만한 도시로
오스트리아 빈이 7년 연속 1위를 지키던 호주 멜버른을 밀어내고 세계에서 가장 살 만한 도시로 뽑혔다. 경제지 이코노미스트의 … 2018-08-14
센강 바라보며 시원하게, 노천 소변대에 파리 주민들 거센 반발
센강 바라보며 시원하게, 노천 소변대에 파리 주민들 거센 반발
프랑스 파리의 노트르담 성당 옆 센강 강변에 들어선 노천 화장실입니다. 아니 소변대라고 하는 게 더 정확한 표현일 것 같군요.… 2018-08-14
히드로 입국 심사 기다리는 데 2시간 36분 걸리면 어떨까
히드로 입국 심사 기다리는 데 2시간 36분 걸리면 어떨까
영국 런던의 관문인 히드로 공항에서 입국 심사를 받느라 2시간 36분 줄을 선다면 어떤 심정이 될까? 지난달 6일(이하 현지시간)… 2018-08-13
[포토] ‘저 교황입니다’…바람때문에
[포토] ‘저 교황입니다’…바람때문에
프란치스코 교황이 12일(현지시간) 바티칸 성 베드로 광장에서 이탈리아 청소년과의 미사 후 축복하는 가운데 바람이 불어 망토가… 2018-08-12
[포토] ‘아찔한 곡예쇼’
[포토] ‘아찔한 곡예쇼’
Guinean Afrique En Cirque 앙상블 멤버들이 11일(현지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 북부의 조선소에서 열린 ‘제 26회 Sziget(섬) 축… 2018-08-12
돌쌓기가 환경 파괴한다? 산만한 아이들에 도움? 스코틀랜드 논란
돌쌓기가 환경 파괴한다? 산만한 아이들에 도움? 스코틀랜드 논란
산 계곡이나 정상, 강이나 바다에 가면 심심찮게 돌들로 탑을 쌓은 것을 볼 수 있다. 뭔가를 기념하는 행위를 통해 자신을 드러내… 2018-08-12
[포토] 화려하고 섹시한 ‘취리히 스트리트 퍼레이드’
[포토] 화려하고 섹시한 ‘취리히 스트리트 퍼레이드’
11일(현지시간) 스위스 취리히에서 열린 ‘스트리트 퍼레이드(Street Parade)’ 댄스 음악 축제 참석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08-12
프랑스 어딘가 묻힌 부엉이 조각 25년째 찾아 헤매는 이들
프랑스 어딘가 묻힌 부엉이 조각 25년째 찾아 헤매는 이들
프랑스 어딘가에 묻혀 있는 부엉이 조각 동상(銅像)을 찾기 위한 노력이 25년째 이어지고 있다. 작가 막스 발렌틴이 자기만 아는… 2018-08-12
베델 영국 진짜 생가는 ‘54번지 에저턴 빌라’
베델 영국 진짜 생가는 ‘54번지 에저턴 빌라’
56번지 주인이 직접 등본 확인해 연락‘독립운동가 베델이 나고 자란 영국 집 찾았다’ 기사<서울신문 7월 19일자 1면>에서… 2018-08-10
아문센 북극 탐험선 100년 만의 귀향
아문센 북극 탐험선 100년 만의 귀향
2016년 인양… 2년 후 노르웨이로 귀환노르웨이의 세계적 탐험가 로알 아문센(1872~1928)이 북극 탐험에 사용했던 배가 100년 만… 2018-08-09
100년 만에 귀향한 아문센 북극 탐험선
100년 만에 귀향한 아문센 북극 탐험선
노르웨이의 세계적 탐험가 로알 아문센(1872~1928)이 북극 탐험에 사용한 목선인 ‘모드’호가 지난 6일(현지시간) 바지선에 올려… 2018-08-09
나 홈리스, 기부하고 싶다면 돈 대신 손전화 스캔해주세요
나 홈리스, 기부하고 싶다면 돈 대신 손전화 스캔해주세요
“홈리스에 기부하고 싶다고요? 제 목에 걸려 있는 QR코드에 손전화를 스캔만 해주세요.” 영국 옥스퍼드에 사는 홈리스 테리는 … 2018-08-08
伊볼로냐서 대형 폭발…화염에 뒤덮인 고속도로
伊볼로냐서 대형 폭발…화염에 뒤덮인 고속도로
이탈리아 북부 볼로냐의 고속도로에서 6일(현지시간) 가연성 물질을 싣고 가던 트럭이 앞 트럭과 추돌해 일어난 폭발로 시커먼 연… 2018-08-08
미슐랭 별 32개 佛 셰프 로부숑 별세
미슐랭 별 32개 佛 셰프 로부숑 별세
세계에서 가장 많은 ‘미슐랭’ 스타를 얻어낸 프랑스의 유명 요리사 조엘 로부숑이 73세로 타계했다. 르 피가로는 6일 췌장암으… 2018-08-07
2차대전 때 비행기 스위스 동부 계곡에 수직 추락 20명 참변
2차대전 때 비행기 스위스 동부 계곡에 수직 추락 20명 참변
1930년대 독일에서 만들어져 2차 세계대전 때 활약했던 비행기가 스위스 동부 계곡에 추락해 탑승자 20명 전원이 목숨을 잃었다.… 2018-08-06
러시아, 할리우드 스타 스티븐 시걸 특사에 임명
러시아, 할리우드 스타 스티븐 시걸 특사에 임명
미국 할리우드 액션배우 스티븐 시걸(66)이 러시아의 대미 관계를 담당하는 특별사절로 임명됐다. 시걸은 2016년 11월 블라디미르… 2018-08-06
포르투갈 섭씨 46도에 대형 산불, 44도 스페인 곳곳에도 火魔
포르투갈 섭씨 46도에 대형 산불, 44도 스페인 곳곳에도 火魔
유럽이 연일 펄펄 끓고 있는 가운데 포르투갈 여러 곳의 수은주가 섭씨 46도까지 치솟아 이 나라 기상 관측 사상 최고 기록인 47… 2018-08-05
영국, 테러모의 혐의 18세 소녀에 종신형 선고...최연소 기록
영국, 테러모의 혐의 18세 소녀에 종신형 선고...최연소 기록
영국의 이슬람 성전주의자(지하디스트)인 18세 소녀가 종신형을 선고 받았다. 그녀의 엄마, 언니 등도 함께 중형을 받았다.BBC방… 2018-08-05
18세 청소년 한달 동안 유럽 열차 공짜로, ‘디스커버 EU’ 왜 논란?
18세 청소년 한달 동안 유럽 열차 공짜로, ‘디스커버 EU’ 왜 논란?
올여름 영국의 18세 청소년 1900명을 비롯해 유럽 대륙의 1만 5000명이 열차 이용에 땡전 한푼 들이지 않고 유럽을 돌고 있다. 유… 2018-08-05
유럽은 47도 예보까지, 찜통더위가 불러온 뜻밖의 파장들
유럽은 47도 예보까지, 찜통더위가 불러온 뜻밖의 파장들
한반도도 마찬가지지만 유럽도 가마솥처럼 끓고 있다. 며칠 안에 스페인 남부과 포르투갈에선 섭씨 47도 이상 수은주가 오른다는… 2018-08-04
안드레아 보첼리 25일 프란시스 교황 앞에서 노래
안드레아 보첼리 25일 프란시스 교황 앞에서 노래
세계적인 테너 안드레아 보첼리(이탈리아)가 교황 앞에서 노래를 부른다. 그가 서는 무대는 프란치스코 교황이 오는 25일부터 이… 2018-08-04
“베델 유산, 한국 정부가 관리해 주세요”
“베델 유산, 한국 정부가 관리해 주세요”
베델 사후 부인이 자료 챙겨 英 귀향 미공개 자료 등 관리 안 돼 분실 우려 “그저 할아버지 업적 연구해 줬으면”“할아버지인 … 2018-08-03
이번엔 유럽 폭염…‘아테네 48도’ 기록 깨질 듯
이번엔 유럽 폭염…‘아테네 48도’ 기록 깨질 듯
40도를 넘나들던 한반도의 불볕더위가 한숨 수그러들자 이번엔 유럽과 아프리카가 난리다. 유럽 스페인과 포르투갈에서는 1977년… 2018-08-03
파미르 하이웨이의 참극, IS 공격에 목숨 잃은 사이클리스트 넷
파미르 하이웨이의 참극, IS 공격에 목숨 잃은 사이클리스트 넷
그들은 길 위에서 삶을 마칠줄 알고 있었을까? 지난달 29일 중앙아시아 타지키스탄의 파미르 하이웨이를 사이클로 돌아보다 이슬… 2018-08-03
어머니가 선물한 장난감총이 다운증후군 청년 죽음으로 내몰아
어머니가 선물한 장난감총이 다운증후군 청년 죽음으로 내몰아
어머니가 선물로 건넨 장난감총이었다. “세상에서 가장 친절한 아이”는 마냥 좋아 여기저기 총을 쏘는 시늉을 했다. 누군가 상… 2018-08-03
감쪽같이 사라진 스웨덴 왕관 등, 세상을 놀래킨 보석류 절도 사건
감쪽같이 사라진 스웨덴 왕관 등, 세상을 놀래킨 보석류 절도 사건
17세기 스웨덴 왕실 왕관들과 왕가 보석(orb)이 감쪽같이 사라졌다. 한 성당에서 값어치를 따질 수 없는 보물들을 훔친 일당은 미… 2018-08-02
쿠르드 난민 교수가 수학계 노벨상 수상 30분 만에 메달 도둑 맞아
쿠르드 난민 교수가 수학계 노벨상 수상 30분 만에 메달 도둑 맞아
수학계의 노벨상으로 통하는 필즈 메달을 수상한 쿠르드족 난민 출신 코처 비르카르(40) 영국 케임브리지 대학 교수가 메달을 목… 2018-08-02
세계 최장 부두 다리에 화재, 급한 김에 소변 봐 진화한 남성
세계 최장 부두 다리에 화재, 급한 김에 소변 봐 진화한 남성
영국의 한 남성이 부두 다리에 화재가 발생하자 소변을 봐 초기 진화에 상당한 공을 세웠다. 베드퍼드셔주 휴턴 레기스에 거주하… 2018-08-01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