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불어라 평창 신바람] 7년간 불태운 열정… 우리가 뛴다, 평창이 뜬다
[불어라 평창 신바람] 7년간 불태운 열정… 우리가 뛴다, 평창이 뜬다
‘인프라도 턱없이 부족하고, 눈도 적게 내리는데 겨울올림픽 되겠어?’ 하던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이 한 달 앞으로 바짝 다가왔다… 2018-01-10
“한국, 金 7·銀 3으로 종합 6위 예상”
쇼트트랙 5·빙속 2개 金 전망 한국 목표, 金 8개 등 종합 4위 동계올림픽 개최국 한국이 종합 순위 6위에 오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미국 데이터 전문업체 ‘그레이스노트’는 평창동계올림픽 … 2018-01-10
기상항공기, 정확한 평창 날씨 부탁해
기상항공기, 정확한 평창 날씨 부탁해
온도·강수 측정기 등 장비 탑재다음달 열리는 평창동계올림픽을 앞두고 정확한 날씨 예보를 위해 기상항공기가 이달 말 첫 비행… 2018-01-10
전국서 모인 5만명, 평창 향해 한 마음
전국서 모인 5만명, 평창 향해 한 마음
평창동계올림픽·패럴림픽 조직위원회는 2011년 10월 19일 출범한 이래 민간기업 16곳, 공공기관 21곳, 중앙부처 28곳과 지방자치… 2018-01-10
류현진·배지현, 달달한 허니문 사진 공개…커플룩 눈길
류현진·배지현, 달달한 허니문 사진 공개…커플룩 눈길
LA다저스 류현진과 배지현 아나운서의 신혼여행 사진이 공개됐다.류현진은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허니문 첫째날’이라는 글… 2018-01-09
배트 도그 ‘더비’ 암으로 죽어 양키스 산하 구단 추모의 날 선포
배트 도그 ‘더비’ 암으로 죽어 양키스 산하 구단 추모의 날 선포
미국 프로야구 뉴욕 양키스 산하 마이너리그 더블A 트렌턴 선더 구단이 많은 팬들의 사랑을 받았던 배트 도그 ‘더비’가 암으로… 2018-01-09
[포토] 치어리더들의 ‘눈을 뗄 수 없는 공연’
[포토] 치어리더들의 ‘눈을 뗄 수 없는 공연’
미국 대학 미식축구팀 앨라배마 크림슨 타이드의 치어리더들이 8일(현지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의 AT&T 메르세데스-벤… 2018-01-09
‘여자 비에른달렌’ 뵈르겐 “평창에서 영웅 넘은 뒤 은퇴할래요”
‘여자 비에른달렌’ 뵈르겐 “평창에서 영웅 넘은 뒤 은퇴할래요”
노르웨이의 바이애슬론 남자에 올레 에이나르 비에른달렌(44)이 있다면 스키 크로스컨트리 여자에는 마리트 뵈르겐(38)이 있다. … 2018-01-09
日카누선수, 경쟁자 물통에 금지약물 넣었다가 적발
2020년 도쿄올림픽 출전을 위해 경쟁선수 음료에 금지약물을 집어넣은 일본 카누선수가 적발됐다. 아사히 신문 등 현지 매체는 9일 “지난해 9월 일본 카누 스프린트 선수권대회에 출전한 A(32)는 경… 2018-01-09
터키 비판한 독일 프로축구 선수, 운전 중 두 발의 총알 맞아
터키 비판한 독일 프로축구 선수, 운전 중 두 발의 총알 맞아
독일계 쿠르드족으로 평소 터키 정부를 앞장서 비난해 온 독일 프로축구 선수가 운전하던 중 두 발의 총알을 맞았다. 주인공은 2… 2018-01-09
손흥민 이적 가치 1000억원 육박…‘몸값’ 최고는 동갑 네이마르
손흥민 이적 가치 1000억원 육박…‘몸값’ 최고는 동갑 네이마르
손흥민(26·토트넘)의 이적 가치가 1000억 원에 육박, 아시아 선수로는 최고라는 조사가 나왔다.국제축구연맹(FIFA) 산하 국제스… 2018-01-09
봅슬레이·스켈레톤·루지 올림픽 출전 막힌 러 선수들 시상대에
봅슬레이·스켈레톤·루지 올림픽 출전 막힌 러 선수들 시상대에
지난달 중순 오스트리아 인스부르크에서 열린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연맹(IBSF) 월드컵 스켈레톤 여자에서 우승한 엘레나 니키티나… 2018-01-09
메달 13개, 그래도 배고픈 설원 영웅
메달 13개, 그래도 배고픈 설원 영웅
지난해 10월 노르웨이의 한 방송이 벨라루스 수도 민스크 근처 라우비키 바이애슬론 스타디움을 찾았을 때 벌어진 일이다.여섯 차… 2018-01-09
왕중왕 존슨…  ‘상하이 악몽’은 안녕
왕중왕 존슨… ‘상하이 악몽’은 안녕
더스틴 존슨(34·미국)은 지난해 10월 악몽과도 같은 일을 겪었다. 중국 상하이 서산 인터내셔널 골프클럽에서 열린 월드골프챔피… 2018-01-09
평창 악성 이메일, 해킹 조심하세요
미국 사이버 보안업체 맥아피(McAfee)가 개막을 한 달 남짓 남긴 평창동계올림픽과 관련된 기관들의 민감한 정보를 해킹으로 빼내려는 시도가 있었다고 폭로했다. 맥아피 보고서에 따르면 멀웨어(악… 2018-01-09
[오늘의 경기]
■프로농구 전자랜드-SK(인천 삼산체) 현대모비스-KCC(울산 동천체 이상 오후 7시) ■프로배구 GS칼텍스-한국도로공사(오후 5시 장충체) 현대캐피탈-한국전력(오후 7시 천안 유관순체) 2018-01-09
‘점프 머신 ’ 천 vs  ‘피겨 킹 ’ 하뉴… 평창 빅뱅
‘점프 머신 ’ 천 vs ‘피겨 킹 ’ 하뉴… 평창 빅뱅
피겨스케이팅 남자 싱글에서 올림픽 ‘역대급’ 빅매치가 성사됐다. 일본 ‘피겨킹’ 하뉴 유즈루(24)에 이어 미국 ‘점프 머신’… 2018-01-09
오늘 만나는 남북…평창에 집중
정부는 2년여 만에 9일 열리는 고위급 남북당국회담에서 북한 대표단의 평창동계올림픽 참가와 함께 남북 이산가족 상봉과 군사적 긴장 완화 방안을 논의하기로 했다.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8일 “평… 2018-01-09
‘평창’ 관람 외국인 체류 최장 30일 연장
평창동계올림픽을 관람하는 외국인 관광객의 체류 가능 기간이 한 달 더 늘어난다. 법무부는 평창올림픽을 보기 위해 우리나라를 찾은 외국인의 체류 기간을 최장 30일 연장키로 했다고 8일 밝혔다.… 2018-01-09
11년 만의 남북 공동입장 추진…단일팀은 쉽지 않아
11년 만의 남북 공동입장 추진…단일팀은 쉽지 않아
개·폐회식 동시 입장 가장 유력 남측 선수단 조정해 비율 맞출 듯 공동 응원단 구성도 가능성 높아 응원단 체류비 지원 여부가… 2018-01-09
외교부 평창올림픽 정상 의전 TF 발대식
외교부 평창올림픽 정상 의전 TF 발대식
강경화(앞줄 왼쪽 여섯 번째) 외교부 장관이 8일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에서 열린 평창동계올림픽 정상급 의전 태스크포스(TF)… 2018-01-09
도마와 쿠션 이용한 환상적인 ‘골프 트릭 샷’
도마와 쿠션 이용한 환상적인 ‘골프 트릭 샷’
‘골프 트릭 샷’으로 온라인상에서 수천 명 사람들의 관심을 끌어 모으고 있는 골퍼가 화제다. 미국 플로리다 주피터에 사는 라… 2018-01-08
8년 만에 동계올림픽 참가할 북한선수단 규모는 10명 안팎일 듯
이번 주 스위스 로잔에서 열리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장웅 북한 IOC 위원 간 협상의 핵심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 출전할 북한 선수단의 규모다. 평창에 오는 북한 선수들이 정해져야 임원을 … 2018-01-08
손흥민, 윔블던전서 골대 강타
손흥민, 윔블던전서 골대 강타
손흥민(토트넘)이 교체로 등장해 제몫을 해냈다. 공격 포인트는 없었지만 슛이 골대를 때리는 등 좋은 감각을 유지하는 모습이다… 2018-01-08
평창올림픽서 11년 만의 남북 공동입장 성사될까
남북한이 9일 고위급 회담을 열고 북한의 2018 평창동계올림픽 참가 방안을 집중적으로 논의할 예정인 가운데 남북 선수단의 개막식 공동입장 가능성도 점점 커지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조명균 … 2018-01-08
파5홀 1분 50초에 완주 ‘신기록’
파5홀 1분 50초에 완주 ‘신기록’
파 5홀을 도는 데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 카트를 타는 주말 골퍼라면 15~20분쯤 필요할 듯하다. 그런데 2분도 채 걸리지 않았다는… 2018-01-08
北 장웅 위원 스위스 방문…IOC와 선수단 규모 논의
北 장웅 위원 스위스 방문…IOC와 선수단 규모 논의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장웅 북한 국가올림픽위원회(NOC) 위원장에게 얼마나 큰 선물을 안길지 주목된다.지난 6일 중국 베이징… 2018-01-08
윤성빈 월드컵 네 번째 우승 “내가 황제”
윤성빈 월드컵 네 번째 우승 “내가 황제”
지난 6일(한국시간) 독일 알텐베르크에서 열린 2017∼18시즌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IBSF) 월드컵 6차 대회에서 세계 랭킹… 2018-01-08
평창 갑니다… 눈물의 최다빈, 기적의 차준환
평창 갑니다… 눈물의 최다빈, 기적의 차준환
최다빈(18·수리고)의 눈시울이 금세 붉어졌다. 피겨스케이팅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평창행을 확정지은 터였다. ‘가장 먼저 누가… 2018-01-08
피겨 노장 와그너, 세월이 야속해
피겨 노장 와그너, 세월이 야속해
1928년 이후 미국의 최고령 올림픽 여자 싱글 피겨 스케이터에 도전했던 애슐리 와그너(27)가 평창행에 끝내 실패했다. “아직 (… 2018-01-08

/

    퍼블릭IN 배너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