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미 호건 메릴랜드 주지사 부인 건국대학교 명예박사학위 받아

입력 : 2017-09-05 22:24 ㅣ 수정 : 2017-09-05 22:3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미 호건 메릴랜드 주지사 부인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유미 호건 메릴랜드 주지사 부인
연합뉴스

건국대는 7일 서울 광진구 캠퍼스에서 유미 호건(57) 메릴랜드 주지사 부인에게 명예박사 학위를 수여한다고 5일 밝혔다.


재미 교포인 호건 여사는 래리 호건 주지사와 결혼해 미국 정치 역사상 최초의 ‘한인 주지사 퍼스트레이디’가 됐다.
2017-09-06 2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