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의중앙선 열차 추돌사고…기관사 1명 사망·운행 재개

입력 : 2017-09-13 08:41 ㅣ 수정 : 2017-09-13 09:1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3일 오전 4시 30분쯤 경기도 양평군 경의중앙선 양평역과 원덕역 사이 구간에서 시운전 중인 열차가 앞서 달리던 열차를 추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13일 오전 경기도 양평시 도곡리 경의중앙선 양평역과 원덕역 사이 선로에서 시운전 중이던 열차 간 추돌사고가 발생해 40대 기관사가 숨지고 6명이 다쳤다. 사진은 사고가 발생한 열차.  독자 제공=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13일 오전 경기도 양평시 도곡리 경의중앙선 양평역과 원덕역 사이 선로에서 시운전 중이던 열차 간 추돌사고가 발생해 40대 기관사가 숨지고 6명이 다쳤다.
사진은 사고가 발생한 열차.
독자 제공=연합뉴스

사고로 기관사 1명이 사망하고 일부 구간 열차 운행이 차질을 빚었지만 현재는 운행이 재개된 상태다.


이날 사고는 기관사 박모(45)씨가 모는 열차가 양평역에서 원주 방향으로 운행하던 중 앞서 가던 열차를 뒤에서 들이받으면서 발생했다.



이 사고로 박씨가 숨지고, 열차에 타고 있던 이모(64)씨 등 6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코레일은 시험운행을 하던 열차끼리 사고가 난 것으로, 일반 승객은 없었다며 현재 사고 구간인 원덕역과 양평역 사이 한쪽 선로를 통해 양방향 통행을 이어가고 있다고 밝혔다.
코레일.

▲ 코레일.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