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성! 아빠 파병 잘 다녀오세요”

입력 : ㅣ 수정 : 2019-04-16 02:3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충성! 아빠 파병 잘 다녀오세요” ‘동명부대 22진 환송식’이 열린 15일 인천시 계양구에 위치한 육군 국제평화지원단에서 한 부대원이 딸과 웃으며 작별인사를 하고 있다. 동명부대 22진은 레바논 남부 타르 지역에서 8개월간 유엔 평화유지활동(PKO) 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 “충성! 아빠 파병 잘 다녀오세요”
‘동명부대 22진 환송식’이 열린 15일 인천시 계양구에 위치한 육군 국제평화지원단에서 한 부대원이 딸과 웃으며 작별인사를 하고 있다. 동명부대 22진은 레바논 남부 타르 지역에서 8개월간 유엔 평화유지활동(PKO) 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동명부대 22진 환송식’이 열린 15일 인천시 계양구에 위치한 육군 국제평화지원단에서 한 부대원이 딸과 웃으며 작별인사를 하고 있다. 동명부대 22진은 레바논 남부 타르 지역에서 8개월간 유엔 평화유지활동(PKO) 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2019-04-16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