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바이든 “5월 말까지 모든 美 성인에 코로나19 백신 제공”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3-03 08:14 국제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AP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AP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오는 5월 말까지 모든 미국 성인이 접종할 수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물량을 확보할 것이라고 밝혔다.

2일(현지시간) 로이터·AFP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바이든 대통령은 백악관 연설에서 “우리는 이제 5월 말까지 모든 미국 성인에게 충분한 백신을 공급하기 위해 착착 나아가고 있다”며 “이는 중요한 진전”이라고 말했다.

앞서 바이든 대통령은 오는 7월 말까지 모든 미국 성인이 접종할 수 있는 백신 물량을 확보하겠다고 밝힌 가운데, 이날 언급한 시기는 두 달 앞당겨진 것이다.

바이든 대통령은 글로벌 제약사 머크(MSD)가 존슨앤드존슨(J&J)의 코로나19 백신을 생산한다는 사실을 발표하며 “세 가지 백신으로 미국은 다시 안전하게 학교를 열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됐다”고 강조했다.

미국 식품의약국(FDA)은 현재까지 화이자, 모더나와 J&J의 코로나19 백신 긴급 사용을 승인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취임 100일 이내에 1억회분을 접종하겠다는 목표에 도달할 것이라 확신한다”며 “모든 교육자와 학교 직원들이 이달 말까지 최소 1회분의 백신을 맞기를 희망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미국이 언제쯤 정상으로 되돌아갈 수 있을 것으로 보느냐’는 질문에 “내년 이맘때쯤 되돌아가길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