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귀 모양 다르다” 김정은 대역설 계속되는 이유는 [김유민의 돋보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10-25 09:59 북한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집권 8년간 연평균 6~7kg 늘어
20kg감량 갑작스러운 체중 변화

살 빠진 김정은  김정은(왼쪽)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해 10월 당 창건 75주년 열병식 때보다 살이 부쩍 빠진 모습으로 9일 열병식에서 손을 흔들고 있다.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 살 빠진 김정은
김정은(왼쪽)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해 10월 당 창건 75주년 열병식 때보다 살이 부쩍 빠진 모습으로 9일 열병식에서 손을 흔들고 있다.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예전보다 체중이 급격히 감소한 모습으로 등장해 정보당국이 예의주시하고 있다. 집권 8년간 연평균 6~7㎏씩 체중이 늘어왔던 김정은은 지난 7월 20kg 가량 체중이 준 모습으로 공식 석상에 등장해 건강이상설과 함께 대역설이 제기됐다. 미국에서는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이 쿠데타를 통해 김 위원장을 축출했다는 주장이 나오기도 했다.

전문가들은 김정은 위원장의 건강 상태에 따라 북한 내부 권력구도와 남북관계 등 한반도 상황이 급변할 수 있기에 김 위원장의 건강은 북한의 운명과 직결된 문제라고 말한다.

단순 체중 감량으로 보기엔 큰 변화

평소 스위스제 고급시계를 착용하는 김 위원장은 지난해 11월과 달리 시계줄을 세 칸 조여 착용했다. 북한 관영매체인 조선중앙TV는 “총비서 동지가 수척해졌다”는 내용의 인터뷰를 내보내며 김 위원장의 체중 감량 소식을 전했다. 이를 두고 미국의 원로 한반도 전문가인 한미연구소 래리 닉시 박사는 김 위원장이 모종의 질환을 앓고 있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고도비만인 김 위원장이 당뇨와 고혈압같은 합병증으로 인해 체중이 빠졌을 가능성을 제기한 것이다. 의학계에서는 당뇨 합병증이 발생할 경우 10kg 이상 체중이 급격히 빠진다고 알려져 있다. 보통 당뇨병에 걸리면 10년 뒤쯤부터 합병증이 오는데 제일 무서운 것이 심혈관 합병증으로, 당뇨병 환자 사망 원인의 50~80%가 뇌졸중, 심근경색증, 동맥경화, 말초혈관 막힘이다.

1984년 1월 생으로 올해 38살인 김정은 위원장은 군 부대나 공장, 병원이나 육아원에서 담배를 피우는 모습이 포착될 정도로 줄담배를 피우고, 술도 많이 마시는 것으로 알려졌다. 할아버지인 김일성 주석이 1994년 82세에 심근경색으로 사망했고, 아버지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2008년에 뇌졸중으로 쓰러졌다가 3년 뒤 심근경색으로 숨졌기에 심장병 가족력도 지니고 있다. 이 때문에 북한 수뇌부를 관찰해온 미 해군분석센터 켄 고스 국장은 김정은 위원장도 언젠가는 아버지처럼 뇌졸중을 겪을 수 있다고 말했다.
리설주 옆에서 담배 피우는 북한 김정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부인 리설주 여사와 함께 지난 5일 군인가족 예술소조 공연을 관람했다고 조선중앙TV가 6일 보도했다. 김 위원장이 공연 관람 후 리 여사 옆에 앉아 담배를 피우고 있다. [조선중앙TV 화면] 2021.5.6 연합뉴스

▲ 리설주 옆에서 담배 피우는 북한 김정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부인 리설주 여사와 함께 지난 5일 군인가족 예술소조 공연을 관람했다고 조선중앙TV가 6일 보도했다. 김 위원장이 공연 관람 후 리 여사 옆에 앉아 담배를 피우고 있다. [조선중앙TV 화면] 2021.5.6 연합뉴스

비만과 흡연, 음주 모두 심장병 발병 요인이기 때문에 건강관리를 위해 일부러 살을 뺐을 가능성도 나왔다. 지난 7월 8일 국가정보원의 보고를 받은 국민의힘 하태경 의원은 “김정은 위원장이 병이 있어서가 아니라 다이어트를 한 걸로 보인다. 건강하다”고 말했다.

일본 도쿄신문은 김 위원장의 ‘대역 가능성’을 제기하기도 했다. 도쿄신문은 “다이어트를 한 것인지, 가게무샤(影武者·대역)를 내세운 것인지를 둘러싸고 억측이 나오고 있다”고 전했다. 한국 국방부에서 북한분석관으로 일했던 고영철 다쿠쇼쿠 대학 주임연구원은 옆얼굴과 헤어스타일이 이전의 김 위원장과 다른 데다 너무 젊은 모습인 점을 들어 10명 이상인 경호부대 소속 대역 중 한 명일 것이라고 짐작했다. 그는 김 위원장이 당과 군부 간의 물밑 주도권 다툼 속에서 감금된 상태라는 미확인 정보를 언급하기도 했다.

그런가하면 미국 글로브는 “지난 6월 이후 김 위원장이 공식 석상에 모습을 보이지 않다가 9월 9일 북한 정권수립 기념일 행사 때 갑자기 등장했는데 이 때는 대역 인물”이라며 “김정은이 5월 6일부터 6월 5일 사이 비밀 쿠데타를 일으킨 김여정에 의해 살해됐다”는 의혹을 보도했다.
김정은 수행하는 김여정 2018년 4월 남북정상회담 당시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수행하는 동생 김여정. 블라우스와 겉옷을 모두 회색으로 맞춘 깔끔한 투피스 정장에 왼쪽 가슴에는 김일성,김정일 초상 휘장을 달았다. 서울신문DB

▲ 김정은 수행하는 김여정
2018년 4월 남북정상회담 당시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수행하는 동생 김여정. 블라우스와 겉옷을 모두 회색으로 맞춘 깔끔한 투피스 정장에 왼쪽 가슴에는 김일성,김정일 초상 휘장을 달았다. 서울신문DB

북한 당 정치국 회의에서 비판 토론하는 김여정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지난 6월 29일 당 제8기 제2차 정치국 확대회의에서 비판 토론자로 나서 발언하는 모습. 조선중앙TV 화면=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북한 당 정치국 회의에서 비판 토론하는 김여정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지난 6월 29일 당 제8기 제2차 정치국 확대회의에서 비판 토론자로 나서 발언하는 모습. 조선중앙TV 화면=연합뉴스

실제로 김 위원장은 9월 29일 열린 최고인민회의에서도 날렵해진 얼굴 윤곽과 안경다리에 눌린 살이 없어진 모습으로 등장했고, 귀 모양도 달라졌다는 지적이 나왔다. 글로브는 미 국방부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김정은과 9월 행사 참석자는 같은 방식으로 움직이지 않았으며 안면인식 기술을 통해 두사람이 동일 인물이 아니라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해당 보도와 관련 우리 정부는 전혀 사실이 아닌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달 유엔 총회에서 종전선언을 제안한 가운데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 특별대표가 종전선언 논의에 긍정적 입장을 밝힘에 따라 북미 대화 재개 시 종전선언이 주요 의제가 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한미 양국이 이미 종전선언 문안을 협의 중이라는 보도도 나오고 있다. 북한은 문 대통령의 종전선언 제안 직후 김여정 노동당 부부장 담화를 통해 “흥미 있는 제안이고 좋은 발상”이라는 입장을 내놓았다.
김정은 북한 노동당 총비서 겸 국무위원장. 서울신문 DB

▲ 김정은 북한 노동당 총비서 겸 국무위원장. 서울신문 DB

북한 국인들의 차력 시범을 관람하고 있는 김정은 국무위원장. 출처:트위터

▲ 북한 국인들의 차력 시범을 관람하고 있는 김정은 국무위원장. 출처:트위터



김유민 기자 planet@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